close

방탄소년단 '음반', 아이유 '음원' 대상..에스파 4관왕→스테이씨 2관왕(종합)[36회 골든디스크]

[OSEN=이승훈 기자] 역시 이변은 없었다.

그룹 방탄소년단(RM, 진, 슈가, 제이홉, 지민, 뷔, 정국)이 '제36회 골든디스크어워즈'에서 음반 부문 대상을, 아이유가 디지털 음원 부문 대상을 거머쥐었다.

8일 오후 서울 구로구 고척 스카이돔에서 '36회 골든디스크어워즈'(이하 '2022 골든디스크')가 개최된 가운데, 방탄소년단이 음반 부문 대상을, 아이유가 디지털 음원 부문 대상을 수상했다.

'2022 골든디스크' 음반 부문 대상을 받은 방탄소년단은 "지난해 골든디스크에서도 음반 대상을 받았었는데 또 다시 과분한 사랑을 받아서 벅찬 감동이 밀려오는 것 같다. 많은 분들이 공감해주셔서 우리가 더 큰 위로를 받았다. 큰 상 주신 골든디스크 관계자분들 감사하다. 아미 여러분들과 함께 이 영광을 나누겠다. 우리를 보시면서 늘 웃음을 잃지 않으셨으면 좋겠다. 우리의 음악으로 힘을 얻으셨으면 좋겠다"라고 말했다. 

이어 방탄소년단은 "여기서 멈추지 않고 더 높이 올라가는 방탄소년단이 되겠다. 팀으로서도 한 단계 발전했다고 생각한다. 음악을 하는 이유가 확실해진 2021년이었다. 아미 여러분들 항상 사랑합니다"라며 음반 부문 대상 수상 소감을 전했다.

'2022 골든디스크' 아이유는 "1년 전에도 큰 상을 받았는데 올해도 큰 상을 받게 돼서 한 해의 마무리가 잘 된 것 같아 기쁘다. 한 곡을 만드는데 생각보다 많은 사람들의 손을 거치게 된다. 다 나처럼 기쁘셨으면 좋겠다"라고 이야기했다. 

뿐만 아니라 아이유는 "주변에 인복이 많아서 멋지고 좋은 친구들이 많다. 영감이라는 말을 부끄러워하긴 하지만, 좋은 분들에게 영감을 많이 받아서 음악 생활에 큰 도움이 됐다. 
지난해가 나에게 뜻깊은 한 해였다. 20대를 닫는다는 느낌으로 음악 활동을 열심히 하려고 노력했다. 이렇게 다 들어주시고 오래 사랑해주시고 상까지 주셔서 덕분에 20대를 잘 닫은 느낌이다. 너무 사랑하는 유애나, 소속사, 가족들에게 영광 돌리고 싶다"고 덧붙였다.

'2022 골든디스크'는 2020년 11월부터 2021년 11월 중순까지 발매된 음원과 음반을 대상으로 심사, 정량 평가로 후보를 뽑았다. 지난 35회 때 집계 마감 기간에 맞물려 평가에서 배제된 음원 및 음반은 이번 심사 대상에 포함됐다.

특히 '2022 골든디스크'는 사회적 거리두기 지침과 방역 수칙을 준수한 '클린 공연장'에서 시상식을 진행하기 위해 이번엔 디지털 음원과 음반 부문을 합해 하루 개최를 결정했다.

'2022 골든디스크'의 첫 시작을 알린 시상은 데뷔 후 딱 한 번만 받을 수 있는 신인상이었다. '2022 골든디스크' 신인상의 주인공은 그룹 스테이씨(수민, 시은, 아이사, 세은, 윤, 재이)와 에스파(카리나, 윈터, 지젤, 닝닝). 

스테이씨는 "팬분들이 곁에 있어줘서 너무 고맙다. 소속사 식구들 밤낮으로 고생하시고 항상 옆에서 응원해주셔서 감사드린다. 힘든 시기에 데뷔해서 관객분들과 함께 하는 무대가 많지 않았는데 올해엔 더 많은 관객분들과 함께 하길 바라며 더 열심히 하는 스테이씨가 되겠다", 에스파는 "큰 신인상을 받게 돼서 너무 감사하다. 골든디스크에 처음 나오는데 크고 값진 신인상 주셔서 너무 감사드린다. 아쉽게도 멤버 윈터가 몸이 많이 안 좋아서 함께 하지 못하게 됐지만 굉장히 빨리 좋아지고 있는 상황이어서 걱정 안 하셔도 된다. 큰 상 받게 해주셔서 너무 감사하다. 앞으로 더 성장하는 에스파 되겠다"라며 신인상 수상 소감을 밝혔다. 

그룹 브레이브걸스(민영, 유정, 은지, 유나)는 '2022 골든디스크' 베스트 그룹상을 받았다. 브레이브걸스는 "2021년에 너무 큰 선물을 받아서 행복한 한 해를 보냈다. 2022년 골든디스크에 처음 오게 됐다. 너무 멋진 상 주셔서 감사드린다. 항상 더 발전하고 노력하고 겸손한 아티스트 되겠다"면서 "가장 먼저 용감한 형제 사장님을 비롯한 브레이브 엔터테인먼트 식구들 감사드린다. 브레이브걸스 위해 노력해주시는 스태프, 멤버들 너무 고맙고 사랑한다. 부모님도 감사드린다. 팬들 덕분에 우리가 이 자리에 있는 것 같다. 사랑하는 부모님, 옆에서 우리 보시면서 고생 많이 하셨다. 부모님 너무 고맙고 사랑한다. 새해 복 많이 받으시고, 브레이브걸스도 앞으로 더 열심히 할테니까 예쁘게 봐주세요"라고 말했다.

'2022 골든디스크' 베스트 퍼포먼스상은 그룹 더보이즈(주학년, 영훈, 주연, 현재, 상연, 선우, 큐, 케빈, 제이콥, 에릭, 뉴)와 전소미에게 돌아갔다. 더보이즈는 "베스트 퍼포먼스상을 받기까지 많은 분들이 뒤에서 도와주셨다. 11명의 가족들, 더비 항상 건강하시고 더보이즈가 너무 사랑한다. 더 멋진 무대와 퍼포먼스, 더 멋진 가수로 보답하겠다"며 남다른 팬사랑을 드러냈다. 전소미는 "솔로 데뷔 후 처음으로 시상식에 나오게 됐다. 골든디스크 너무 감사하다. 솜뭉치도 감사드린다. 이 상을 받게 해주신 더블랙 관계자 감사하다. 엄마, 아빠 지금 생방송 보고 있겠지? 많이 응원해주시면 좋겠다"고 전했다.

'미스터트롯' 우승 후 뜨거운 인기를 얻고 있는 임영웅은 '2022 골든디스크' 베스트 솔로 아티스트상을 수상했다. 임영웅은 "2022년을 골든디스크와 함께 하게 돼서 너무 영광이다. 좋은 상까지 받게 돼서 너무 행복하다. 영웅시대 가족 여러분들 진심으로 감사하고 사랑한다. 올해도 역시 더 멋진 모습 보여드리기 위해 최선을 다할 예정이다. 그저 여러분들께 더 사랑받기 위해서 열심히 한다기 보다는, 내가 노래하고 활동하는 게 여러가지 많은 부분에서 좋은 영향력이 되고 있더라. 그 좋은 영향력들이 더 오래 갔으면 하는 마음에서 더 열심히 해야겠다는 생각을 했다. 올해도 멋진 모습으로 좋은 영향력 많이 전달하겠다. 건강하고 행복하세요"라며 한층 더 성숙해진 면모를 자랑했다.

'코스모폴리탄 아티스트상'은 세븐틴과 에스파가 받았다. 세븐틴은 "데뷔 때부터 활동하면서 코스모폴리탄과 많은 화보를 통해 함께 하게 됐다. 예뻐해주셔서 감사하다. 이것 또한 캐럿분들이 없었으면 이 상을 받을 수 있었을까 싶다. 내년에도 코스모폴리탄과 함께 멋진 화보 찍고 싶다. 너무 감사드린다", 에스파는 "좋은 상 주신 코스모폴리탄 너무 감사하다. 지난해 여러가지 다양한 스타일링을 시도해봤는데 예뻐해주셔서 감사하다. 올해도 도전을 많이 해볼테니 기대해주세요"라고 이야기했다.

'2022 골든디스크' 음반 부문 본상은 투모로우바이투게더, 엔하이픈, 아이유, NCT DREAM, 디지털 음원 부문 본상은 이무진, 스테이씨, 오마이걸, AKMU, 헤이즈, 에스파가 차지했다. 

투모로우바이투게더는 "올해도 초대해주시고 큰 상 주신 골든디스크 너무 감사드린다. 2022년 새해가 밝았는데 모두 건강하고 행복한 한 해가 됐으면 좋겠다. 방시혁 PD님을 비롯해 빅히트 뮤직 가족분들 감사하다. 이 상 안겨주신 모아분들 너무 감사하다. 사랑합니다", 엔하이픈은 "지난해 신인상을 받았는데 올해에는 큰 본상을 받게 돼서 엔진분들 항상 감사하다. 멋진 음악, 퍼포먼스 할 수 있게 도와주시는 방시혁 총괄 프로듀서님 감사드린다. 멤버들 너무 고맙고 7명 멤버들의 가족들도 사랑합니다"라며 음반 부문 본상 수상 소감을 전했다.

'2022 골든디스크' 오마이걸은 "멋진 상 주셔서 너무 감사드린다. 빛나는 순간 함께 쭉 이어갔으면 좋겠다. 꼭 크리들 이야기 하고 싶었다. 매번 고맙다고 해도, 사랑한다고 해도 부족한 말이다. 늘 크리들 덕분에 오마이걸이 지금까지 있을 수 있었다. 귀중한 자리에 와서 멋있는 상 받게 된 것 같다. 감사하다", 헤이즈는 "늘 곁에서 힘이 돼주는 가족들, 싸이 대표님 등 모든 스태프들 감사하다. 함께 만든 앨범으로 좋은 상 받았다. 고생 많으셨다. 앞으로 더 좋은 음악 들려드리도록 노력하겠다. 새해 복 많이 받으시고 건강하세요"라고 말했다. 

2022년 새해 첫 스케줄을 '2022 골든디스크'로 시작한 아이유는 "의미 있는 상을 주셔서 기분 좋게 한 해를 시작할 수 있게 됐다"라며 음반 부문 본상 수감 소감을 밝혔다. 특히 아이유는 데뷔 후 '골든디스크'에 여러번 출연했지만, 앨범 부문 본상을 받은 건 올해가 처음이라고. 

아이유는 "아직 나에게 남은 '처음'이 많다는 게 설렌다. 모든 처음을 유애나와 함께 했으면 좋겠다. 앨범 만드는데 큰 도움 주시는 음악가, 소속사, 아이유 팀 너무 감사하다. 굉장히 무겁고 의미 있는 상 잘 간직하도록 하겠다"라며 팬들, 스태프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2022 골든디스크' 음반 부문 본상을 받은 스트레이 키즈는 "곁에서 항상 도와주시는 JYP 형, 누나들 진심으로 감사하다. 올해도 영광스럽게 골든디스크에 참석하게 됐는데 이것만으로도 영광스럽지만, 열심히 스테이를 위해서 준비하고 고민했던 무대를 마음껏 펼칠 수 있어서 감사하다. 항상 무한한 사랑 주시는 스테이에게 변치 않고 열심히 하겠다는 약속 드리겠다. 의미있는 상 받은 만큼 열심히 하는 모습 보여드리겠다"고 고백했다. 

음반 부문 본상에 이어 디지털 음원 부문 본상까지 휩쓴 아이유는 "두 번째 수상하게 됐다. 지난해 정말 열심히 많이 음악 활동하려고 했는데 사랑해주시고 들어주셔서 너무 행복한 한 해였다. 유애나 사랑합니다"라고 말했다.

- 이하 '제36회 골든디스크어워즈' 수상자

▲ 디지털 음원 부문 대상 : 아이유

▲ 음반 부문 대상 : 방탄소년단

▲ ARTIST OF THE YEAR : 에스파 

▲ seezn 골든디스크 인기상 : 방탄소년단

▲ 코스모폴리탄 아티스트상 : 세븐틴, 에스파

▲ 베스트 솔로 아티스트 : 임영웅

▲ 베스트 퍼포먼스 : 더보이즈, 전소미

▲ 음반 부문 본상 : 투모로우바이투게더, 엔하이픈, 아이유, NCT DREAM, 스트레이 키즈, NCT 127, 세븐틴, 방탄소년단

▲ 디지털 음원 부문 본상 : 이무진, 스테이씨, 오마이걸, AKMU, 헤이즈, 에스파, 아이유, 방탄소년단

▲ 베스트 그룹 : 브레이브걸스

▲ 신인상 : 스테이씨, 에스파

/seunghun@osen.co.kr

[사진] '36회 골든디스크어워즈'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