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임영웅, 새해 미담 추가 "교통사고 최초 신고..운전자 심폐소생 응급대처" [공식입장]

[OSEN=하수정 기자] 가수 임영웅 교통사고 현장을 지나치지 않고 적극적으로 도우면서, 사고 차량 남성 운전자를 위해서 심폐소생술까지 했다. 

23일 오후 임영웅의 소속사 물고기컴퍼니 관계자는 OSEN에 "이틀 전 스케줄을 마치고 돌아가던 중 앞 차량이 가드레일과 충돌하는 상황을 목격했다"며 "당시 나도 현장에 같이 있었는데, 우리가 그 차보다 20~30m 앞에 있었는데 가장 가까웠고, 운전자가 의식을 잃고 쓰러진 것을 목격한 뒤 119에 신고했다"고 밝혔다.

임영웅은 사고 차량 운전자에게 CPR(심폐소생술)을 비롯해 응급대처를 실시했고, 다행히 의식이 돌아온 것을 확인했다고. 관계자는 "119가 현장에 도착하는 것을 확인하고 떠났다"며 "아마 누구나 다 그런 상황이 오면 똑같이 행동했을 것 같다. 기사를 통해 많이 알려져 임영웅이 쑥스러워하고 있다"고 말했다. 

앞서 지난 21일 오후 서울 올림픽대로 여의도 방향 반포대교 인근에서 한 승합차가 복수의 차량들을 추돌하고 가드레일을 들이받는 사고가 발생했다. 

임영웅은 교통사고 현장에서 의식을 잃고 쓰러진 운전자에게 최초 심폐소생술을 포함해 응급대처를 하는 등 훈훈한 미담이 알려지면서 주목을 받고 있다.

/ hsjssu@osen.co.kr

[사진] OSEN DB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