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김희정, 잘 큰 아역의 훌륭한 성장기, 이제는 패셔니스타까지

[OSEN=오세진 기자] 배우 김희정이 패셔너블한 면모를 뽐냈다.

3일 오후 김희정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별 다른 말 없이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김희정은 자신의 트레이드 마크인 옅은 갈빛의 피부를 건강하게 드러내고 있으며 탄탄한 몸매를 입증하듯 홀터넥 디자인의 니트 민소매로 쇄골, 어깨, 팔뚝 등을 드러내 감탄을 자아내게 만들었다.

또 김희정은 매혹적인 눈빛과 뚜렷한 이목구비를 자랑하며 심플하면서도 독특한 패션을 한껏 살리는 표정으로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네티즌들은 "정말 봐도 봐도 잘 컸다"라며 김희정을 보고 감탄을 아끼지 않았다.

한편 김희정은 영화 '부기나이트'에서 '유빈' 역을 맡아 촬영에 돌입했다./osen_jin0310@osen.co.kr

[사진] 김희정 인스타그램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