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최민환♥’ 율희, '애셋맘'이어도 스물여섯‥ 제주에서 매끈한 등 자랑

[OSEN=최지연 기자] 그룹 라붐 출신 율희가 엄마와 함께 제주도로 여행을 떠났다.

21일, 율희는 자신의 SNS에 검은 하트 이모티콘 세 개와 함께 두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그는 등이 다 파인 블랙 수영복을 입고 카메라를 응시하는 모습.

특히 그의 팔 한편에 놓인 문신은 최근 그가 팬들과 소통하던 시간에 인증한 '찐' 타투로, 여기서도 눈길을 끌었다. 율희는 "문신을 더 하고 싶은데 참는 중이다"라며 "스티커 아니다"라 말한 바 있다. 

아이돌로 활동하던 당시 비주얼을 뽐냈던 명성이 어디 안 간다. 이를 본 팬들은 "핫걸인걸~", "율히야 미쳤다…", "세상에 넘 예부자나여 옹니......"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율희는 FT아일랜드 최민환과 2018년 10월 결혼해 슬하에 아들 재율과 쌍둥이 딸 아린, 아율을 두었다.

/ walktalkunique@osen.co.kr

[사진] 율희 SNS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