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이정현 “절친 손예진♥현빈 신혼여행, 만삭 아니면 따라갔다” 폭소 (‘연중 라이브’) [Oh!쎈 종합]

[OSEN=박근희 기자] '연중 라이브’ 이정현이 절친 손예진을 언급했다.

11일 오후 방송된 KBS2 ‘연중 라이브'에서는 드라마 촬영 중 쉬는 시간을 즐기는 스타들을 살펴보는 'SNS 뉴스', 거친 액션 스릴러 연기로 주목받은 영화 '리미트'의 배우 이정현과 함께하는 '스타 퇴근길’이 공개됐다.

이정현은 “최근에 영화 두 편이 개봉했다. 바쁘다”라며 근황을 공개했다. 이어 이정현은 “여기가 신랑이 저 꼬시려고 데리고 온 식당이다. 입덧이 심했는데 여기만 다녔다”라고 말했다. 이정현은 “오리고기랑 곱창전골이 끝내준다”라며 메뉴를 추천했다.

이정현은 “소스에 찍어서 먹어야한다. 너무 맛있죠? 이 특이한 향과”라며 폭풍 먹방을 선보였다. 요리에도 일가견이 있는 이정현은 “제일 좋아하는 프로그램이 ‘한국인의 밥상’이다”라고 말하기도. 이정현은 “방송 보면 따라하고 맛집 가고 따라하다가 이렇게 됐다. 요리로 힐링을 했다”라고 덧붙였다.

얼마 전에 출산을 한 이정현은 “매일 아침마다 되게 큰 선물을 받는 기분이다. 아기가 이렇게 큰 선물일 줄 몰랐다. ‘더 잘해야겠다. 열심히 살아야겠다’”라고 설명했다. 최근 딸을 위해 백일상을 차린 이정현은 “서아에게 직접 해주고 싶었다. 백일상처럼 꾸며 놓고 사진을 잘 찍었다”라고 말하기도.

절친 손예진에 대해 이정현은 “손예진씨가 워낙 야물딱지다. 알아서 잘하지만, (임산부에게는) 영양보충이 중요하다. 먹는 게 너무 중요하다”라고 조언했다. 이정현의 신혼여행을 따라오기도 한 손예진에게 이정현은 “단톡방에다가 만삭만 아니었으면 (손예진, 현빈의) 신혼여행을 따라갔을 거라고 말했다”라고 말해 좌중을 폭소케했다.

아이를 낳은지 몇 개월 되지 않았지만 몸매를 회복한 이정현은 “모유 수유를 했다. 그리고 잡곡밥에 채소 위주의 식단을 하니까 살이 쫙쫙 빠졌다. 잠을 많이 자려고 노력했다. 거의 예전 몸매로 돌아왔다”라고 비결을 밝혔다.

/ skywould514@osen.co.kr

[사진] ‘연중 라이브' 방송화면 캡쳐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