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단독] AOA 지민 곁에 이효리 있었다..힘든 후배 도운 사연

[OSEN=장우영 기자] 그룹 AOA 출신 지민이 이효리와 특별한 인연을 무대에서 공개한다.

15일 OSEN 취재 결과, AOA 출신 가수 지민은 이효리의 대표곡 ‘U-Go-Girl’을 선곡한 특별한 무대를 JTBC ‘두 번째 세계’에서 선보일 예정이다.

지민이 이효리의 ‘U-Go-Girl’을 선곡한 건 특별한 이유와 의미가 있다. 힘든 시기를 보내던 지민에게 먼저 손을 내밀어준 사람이 바로 이효리이기 떄문이다.

가수 이효리(왼쪽)가 AOA 출신 지민이 힘든 시기에 손을 내밀었다. OSEN DB

지난 2020년 7월, 지민은 AOA 그룹 내 괴롭힘 사건 주동자로 지목돼 그룹을 탈퇴하고 연예계를 은퇴했다. 하지만 이후 여론이 반전됐고, 지민은 지난 1월 8일 자신의 생일에 맞춰 인스타그램을 통해 복귀를 암시하는 게시물을 올렸다.

SNS를 통해 근황을 전하던 지민은 지난 7월 14일 알로말로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맺고 새 출발을 선언했다. 그리고 그 출발은 JTBC ‘두 번째 세계’로 시작했다. 보컬, 랩, 프로듀싱이 모두 가능한 ‘올라운더 아티스트’ 지민은 ‘두 번째 세계’를 통해 성공적인 복귀를 알렸고, 매 무대 호평을 받고 있다.

이효리는 지민이 힘든 시기를 겪고 있을 당시 SNS DM(다이렉트 메시지)을 통해 먼저 연락했다. 지민과 연이 없었던 이효리는 걸그룹 출신 선배로서 후배의 안타까운 사연을 보고 먼저 손을 내밀었고, 지민은 무작정 제주도로 내려가 이효리와 함께 생활하며 힘을 얻었다는 후문이다.

이효리로부터 응원을 받고 힘을 얻은 지민은 성공적으로 연예계에 복귀했고, 이효리에 대한 감사한 마음을 담아 ‘U-Go-Girl’ 무대를 선보인다. 특별한 이유가 담긴 만큼 더욱 감동적인 무대가 완성될 것으로 기대된다.

지민이 출연 중인 JTBC ‘두 번째 세계’는 랩은 물론 보컬 실력까지 갖춘 대한민국 대표 걸그룹 래퍼들이 치열한 노래 대결을 펼치는 서바이벌 프로그램이다. ‘음악 예능 명가’ JTBC가 선보이는 새 예능 프로그램으로, 기존과는 다른 서바이벌 오디션 프로그램으로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 원더걸스 출신 유빈부터 AOA 출신 지민, 마마무 문별, 우주소녀 엑시, 오마이걸 미미, 모모랜드 주이, 빌리 문수아, 클라씨 김선유가 출연해 기존에 갖고 있던 ‘걸그룹 래퍼’에 대한 편견을 깨는 ‘두 번째 세계’를 선사하고 있다. /elnino8919@osen.co.kr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